안도성 이사장, “주민 행복, 상권 활성화 위해 최선”

 

2022 송년맞이 147 한마당이 3일 오전 11시 공주시 중동 147번지 일대에서 펼쳐졌다.

공주상인협동조합(이사장 안도성)의 주관으로 열린 이날 행사에서는 다양한 공연과 프리마켓이 운영됐다. 이날 첫 무대는 공주를 대표하는 그룹사운드 피카소밴드가 장식했다.

피카소밴드가 공연을 하고 있다.
피카소밴드가 공연을 하고 있다.

 

피카소밴드는 이날 1부에서 보릿고개, 사랑했어요, 겨울 장미 등 귀에 익은 곡들을 1시간 동안 연주해 많은 호응을 얻었다.

오후 1시에 이어진 2부에서는 ▲Volare - 김호준, 최설, 이영훈 ▲The rose - 김호준, 최설, 이영훈 ▲시간에 기대어 - 이영훈 솔로 ▲It's beginning to look a lot like christmas - 최설 솔로 ▲ Il mondo - 김호준, 최설, 이영훈 ▲ 이룰 수 없는 꿈 - 김호준 솔로 ▲사랑은 마치 - 김호준 솔로 ▲지금 이 순간 - 김호준, 최설, 이영훈 ▲나를 태워라 - 김호준, 최설, 이영훈 ▲Can't help falling in love - 김호준, 최설, 이영훈 ▲고맙소( 앵콜 ) – 김호준, 최설, 이영훈 등의 성악 앙상블 공연과 타악기 앙상블 공연이 펼쳐졌다. 3부에서는 피아노의 향연이 펼쳐져 공주시 원도심에 아름다운 선율이 흘러넘쳤다.

안도성 공주상인협동조합 이사장은 “공주시의 핵심 상권이었던 공주시 중동 147번지 일원이 인구 감소 및 상권의 이동으로 고사 상태에 빠져 있다”라며 “공주시상인협동조합에서는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들을 통해 공주시 원도심 주민의 행복과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특급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